인간이 다른 인간에게 이런 짓을 강요할수는 없다.

그건 인간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조차 없는 짓거리다.

이들이 만약 우리의 어머니, 할머니, 혹은 누이일수도 있지 않는가.

동참하지 못하더라도  가슴은 최소한 이들에 대해서 울어줄수 있어야 한다.

'Just Talk'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프간 피납과 기독교 선교, 우리의 대응은?  (2) 2007.07.22
나는 인간이 아니었다.  (0) 2007.04.09
싫어하는 말들의 나열  (5) 2006.11.03
인연맺기  (2) 2006.10.30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