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hone 5'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9.15 Iphone 5 와 IOS6 - 진화와 혁신의 갈림길.


혁신이란 무엇인가? 완전히 바꾸어서 새로 한다는 의미라면 이번의 아이폰은 혁신이라고 할수는 없을 것이다. 그러나 진화한다는 의미에서 보면 이것은 의미를 가진다고 보여진다. 국내 언론의 태도와 달리 아이폰5의 예판이 1시간에 물량이 동나서 2주간 기다려야 하는 이 상황을 어떻게 이해해야 하나? 주가는 연일 치솟아서 최고치를 찍고 있다. 


혁신은 한번에 절대로 이루어지지 않는다. 이들은 아이팟에서 아이팟터치, 아이폰으로 수많은 시행착오를 거치면서 그것을 발전시켜 온 것이다. 그냥 하늘에서 뚝 떨어져서 만들어지는 것은 아니라는 것이다. 그런 시행착오들 속에서 아주 작지만 유용한 그런 것들이 OS에 녹아들어가는 것이다. 예를 들면 아이폰에 이어폰을 연결하면 각 이어폰에 설정해두었던 음량설정이 살아난다. 이것은 이어폰의 저항값을 기억하는 것으로 예상이 된다. 이런 작은 것들이 녹아서 전체를 이루게 된다. 이러한 사용자경험에 대한 축적은 기존의 제품들을 거치면서 많은 시행착오를 거친 결과라고 할 수 있다. 


이번 아이폰5의 발표에서 사람들이 보다 열광적이지 않은 것은 제품에 대한 사전 정보의 유출이 많았다는 점과 이미 iOS6의 기능들이 오픈되었기 때문이다. 만약에 아이폰과 같이 발표되었다면 어땠을까? 그 효과는 더 커지지 않았을까? 그런데, 이들은 그렇게 하지 않고 점진적인 발전을 이루게끔 했다. 내가 보기엔 그게 진화고 혁신이다. 한국의 언론은 혁신은 없었다고 말한다. 클리앙의 이 화면을 보고 정말 놀랐다. 

(http://clien.career.co.kr/cs2/bbs/board.php?bo_table=park&wr_id=15155812)



이게 아이폰 3GS에서부터 5까지 주우욱 이어져왔다는 것이다. 놀랍지 않나?


특히,이 동네 산업에서 하루아침에 이뤄지는 것은 없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 몇 백줄의 코딩에서 어쩌면 나름 밤새워 고민한 프로그래머의 담배와 커피를 느껴볼 수도 있고 고민도 느낄 수 있다. 그러면서 그것을 발전시켜 나가면서 운영체제나 프로그램을 발전시켜 나가는 것이다. 트윗에서 대나무숲이 요즘 인기인데 그중에서 IT 쪽의 대나무숲을 보면 그쪽 종사자의 고민을 알 수 있을 것이다. 


다시 이야기로 돌아와서 소프트웨어의 개선과 하드웨어의 기능 향상이 진화라는 측면에서 봐야 할 것이 아닌가?하는 생각이 든다.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의 완전한 통제라는 측면에서 이들은 지금까지 성공을 해왔다.개발자에게 앱스토어라는 신세계를 연것도 사실이다. - 물론 지금은 개인개발자들은 거의 사라지고 기업형 앱 개발만 일어나는 상황이 되어버렸다. 개인이 앱으로 초히트를 치는 상황은 물건너 간 것이라는 생각이 든다. 


 개인적으로 아쉬운 것과 기대되는 제품이 있다. 아쉬운 것은 정보의 통제와 시장의 반응에 대해서 너무 민감하게 반응하는 것이 아닌가 한다. 시장의 반응을 보지 않고 스스로가 필요하다고 생각되는 것을 만들어온 것이 이들이 아니었나하는데, 의외로 이번에는 시장의 반응에 나름 반응하여 기능들이 추가된 것이 아닌가 한다.  그리고 사전에 너무 많은 정보들이 시장에 돌았고 그리하여 그냥 그렇네하는 반응을 얻은 거 같다. 

그러나, 기대되는 제품은 바로 EarPod 이다.   커널형을 사용중이긴 한데 오픈형이 나에게 더 맞다. 나의 생각이 맞다면 이 이어폰은 오픈형과 커널형의 장점을 가져온 것이라고 생각된다.

[From Apple Website]



 

다들 아이폰만 보고 그러는 데, 이 이어폰 동영상도 보라.  보면 이들이 얼마나 이 작은 제품을 만들기 위해서 노력했는지 알것이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하나만 생각해보자. 아이폰 3GS유저인데, 2년 6개월동안 계속 OS 업그레이드를 해주고 있다. 이번에도 해준다고 한다. 최초 미국 발매시점으로 보면 거의 4년인데, 다른 제품들이 과연 이렇게 지원하고 서비스를 해주고 있는가 묻고 싶다. 난 고객이고 싶은 것일 뿐이다. 90만원에 가까운 돈을 지불하고 사는 제품의 서비스를 생각하고 제품을 선택하고 싶을 뿐이라는 것이다. 그리고 가장 많이 사용하는 디지틀 기기에 대해서 좋은 서비스를 받고 싶은 것 뿐이다.  이 제품을 좀 더 사용해도 된다는 결론에 도달한다. 그것이면 족한것이 아닌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